척과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안네의 일기(윤홍준)
작성자 윤홍준 등록일 20.06.29 조회수 148

                                                                                        내용

안네가  독일을 피해 비밀 공간에서 살고 있는데 엄마와 아빠가 비판합니다. 공단에서 들리는 폭탄 소리 안네가 덜덜 떨고 있습니다. 안네가 무서워서 안네 아빠가 있는 방에 가서 아빠랑 자고 싶어도 폭탄 소리 때문에 잠이 오지 않습니다 그래서 같이 사는 아주머니가 촛불을 탑니다 아빠가 촛불을 켜지 말라고 했는데도

이전글 안네의 일기2(윤홍준) (2)
다음글 안네의일기2 (2)